자주와

비번찾기
회원가입
조회: 4|댓글: 0

[이야기] 동네 목욕탕에 오는 여자들의 유형

[주소복사]

406

게시물

411

게시글

1215

포인트

부운영자

Rank: 8Rank: 8

포인트
1215
등록시간 12-6 17:47 | 모든 층 표시하기 |열람모드
  1.커버걸형

  수건으로 온몸을 가리고 들어오는 여자들.
  어차피 들어오면 다 벗는 거 왜 가리고 들어오는지. 요렇게 들어오는 여자들 공통점. 목욕할 때도 구석에 숨어서 한다. 몸에 키스 마크가 도배를 하고 있는지.

  2.세탁형

  목욕을 하러 온 건지 빨래를 하러 온 건지. 빨래를 해서 사우나실에 줄줄이 걸어 놓는다.
  그런 뒤 두어 시간 사우나에서 땀 빼고 나면 그 빨래 다 마른다.
  이런 유형은 세탁에 건**지 완전히 마친 퍼펙트한 세탁물을 안고 돌아간다.

  3.아들동반형

  말만 한 아들놈 데리고 여탕 오는 아줌니들. 척 보기에도 알 거 다 알 만한 큰 아들놈을. 이렇게 큰놈 하나 들어오면 여탕 분위기 묘해진다.
  그놈은 그놈대로 바쁘게 눈 돌아가고… @.@

  4. 화투형

  목욕을 하러 온 건지, 광 팔러 왔는지. 훌러덩 벗고, 머리엔 수건 감아올리고, 허기를 느끼면 자장면에 탕수육까지 배달시킨다.

  5.마사지형

  오이, 쑥, 허브, 계란, 플레인 요구르트, 사과, 우유, 꿀, 키위, 살구, 바나나, 당근, 밀가루, 해조….
  때 밀다 보면 배가 고픈데, 허기진 배를 움켜쥐고 열심히 때 밀고 있는데… 몸에 발랐으면 가만히 구석에서 쉬지, 왜 그 몸으로 여기저기 돌아다니는지.

  6. 화장형

  실오라기 하나 걸치지 않고서는 드라이와 얼굴 마사지를 하고, 화장도 한다.
  게다가 마스카라에 립스틱까지 다 끝내고서도 결코 옷을 입지 않는다. 누드 상태로 거울 앞에서 온갖 포즈를 취해 가며 한참 동안 바라본다.


  -- 문화일보 --




댓글 부탁드려요^^
불금이네요. 퇴근 후 약속을 잡으셨습니까? 좋은 사람도 만나고 술한잔 싶겠지만 오늘은 모처럼 가족과 함께 맛 함께 맛있는 저녁을 먹는것은 어떨까요 ...
댓글

도구사용 신고

로그인을 하셔야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. 로그인 | 회원가입

포인트정책

빠른답변 위로 목록으로