자주와

비번찾기
회원가입
조회: 4|댓글: 0

[이야기] 신뢰할 수 없는 재판

[주소복사]

406

게시물

411

게시글

1215

포인트

부운영자

Rank: 8Rank: 8

포인트
1215
등록시간 12-6 17:36 | 모든 층 표시하기 |열람모드
  신뢰할 수 없는 재판

  한 중년 남자가 친구에게 “정말이지 재판을 신뢰할 수 없다”고 불평을 늘어놓았다. 그가 사정을 이야기했다.
  “아내가 이혼소송을 제기했지 뭔가. 내가 불임이라는 거야. 그런데 이번엔 우리 집 가정부가 자기가 낳은 아이의 아버지가 나라고 주장하며 법원에 친자확인소송을 냈어요. 그런데 결과가 어땠는지 아나. 내가 둘 다 졌어요.”

  
  할아버지와 손자


  할아버지 : 얘, 저기 너네 담임선생님 오신다.
  어서 숨어라. 너 오늘 학교 땡땡이 쳤다며….
  손자 : 할아버지가 숨으셔요.
  저, 선생님에게 할아버지 돌아가셨다고 했거든요.


  -- 문화일보 --




댓글 부탁드려요^^
불금이네요. 퇴근 후 약속을 잡으셨습니까? 좋은 사람도 만나고 술한잔 싶겠지만 오늘은 모처럼 가족과 함께 맛 함께 맛있는 저녁을 먹는것은 어떨까요 ...
댓글

도구사용 신고

로그인을 하셔야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. 로그인 | 회원가입

포인트정책

빠른답변 위로 목록으로